회원등록 비번분실
Community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6-02-15 (월) 13:13
홈페이지 http://gjsosik.net
첨부#1 c0b1bcbac5c3.gif (13KB) (Down:256)
ㆍ추천: 0  ㆍ조회: 399      
IP: 211.xxx.131
[詩가있는마을] 안부(安否) / 윤성택

안부(安否) / 윤성택    

밤은 파랗고 생각은 굴참나무 밑입니다.
하루가 쓸쓸한 어느 간이역이어서 차를 세우고
풍경이 차창을 내립니다, 설핏 스치면 그새 저녁놀입니다.
어둑해지는 사위 속에서 붉은 신호등만 바라봅니다.
기다리는 시간.
그 짧은 순간이 일생이라면 어떨까요.
기억이 가지는 섬세한 숨소리를 생각합니다.
늘 숨쉬고 있음에도 깨닫지 못하다가도
어느 한 순간 숨이 턱 막히며 그 기억의 한 가운데 몸을 데려가 놓곤 하지요.
그러니 세월은 여러 가지 기다림을 잇대어 누빈 피륙만 같습니다.
꿈은 삶을 복기하는 것이 아니라 삶이 꿈으로 환기되기 위해서 마련해 놓은 시간이 아닌지요.
감정의, 격정의 끝점에서 세상은 잠시 멈추고, 저녁해가 느리게 그 호흡을 끌어당깁니다.
이렇게 자판이 나를 앞서 갑니다.
지금 어디에 있습니까.

출처:시마을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27 [時가 있는 마을] 마당이 있는 집 / 백무산 관리자 2016/03/07 368
726 [의학칼럼] 편두통과 어지러움 관리자 2016/03/02 363
725 [時가 있는 마을] 울음안개 / 박연준 관리자 2016/03/02 404
724 [의학칼럼] 천정이 돌면서 어지럽고 구역질, 구토가 나요- 어지러.. 관리자 2016/02/29 479
723 [時가 있는 마을] 필사 또는 必死 / 이화은 관리자 2016/02/29 439
722 [時가 있는 마을] 한밤의 라면 / 전동균 관리자 2016/02/24 406
721 [時가 있는 마을] 살구 떨어뜨린 살구나무처럼 / 황학주 관리자 2016/02/22 421
720 [의학칼럼] 귀가 자주 먹먹해요 관리자 2016/02/17 431
719 [時가 있는 마을] 땅 끝 / 나희덕 관리자 2016/02/17 361
718 [의학칼럼] 전정신경염 관리자 2016/02/15 362
717 [詩가있는마을] 안부(安否) / 윤성택 관리자 2016/02/15 399
716 [의학칼럼] 이명-2 관리자 2016/02/11 361
715 [詩가있는마을] 눈송이의 감각 / 이혜미 관리자 2016/02/11 372
714 [의학칼럼]이명-1 관리자 2016/02/03 361
713 [의학칼럼] 얼굴이 갑자기 마비됐어요-2 관리자 2016/02/01 494
712 [詩가있는마을] 나는 말한다 / 박판식 관리자 2016/02/01 424
711 [의학칼럼] 얼굴이 갑자기 마비됐어요-1 관리자 2016/01/27 441
710 [詩가있는마을] 바람이 다시 쓰는 겨울 / 김두안 관리자 2016/01/27 505
709 [의학칼럼] 메니엘씨병 (Meniere’s disease) 관리자 2016/01/25 475
708 [詩가있는마을] 다 가기 전에 / 윤성학 관리자 2016/01/25 486
1,,,11121314151617181920,,,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