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등록 비번분실
Community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6-03-23 (수) 09:29
첨부#1 bdc3c0ce_c0ccbfb5b1a4.jpg (25KB) (Down:271)
ㆍ추천: 0  ㆍ조회: 478      
IP: 211.xxx.143
[時가 있는 마을] 두부 / 이영광

두부


이영광


두부는 희고 무르고
모가 나 있다
두부가 되기 위해서도
칼날을 배로 가르고 나와야 한다



아무것도 깰 줄 모르는
두부로 살기 위해서도
열두 모서리,
여덟 뿔이 필요하다



이기기 위해,
깨지지 않기 위해 사납게 모 나는 두부도 있고
이기지 않으려고,
눈물을 보이지 않으려고 모질게
모 나는 두부도 있다



두부같이 무른 나도
두부처럼 날카롭게 각 잡고
턱밑까지 넥타이를 졸라매고
어제 그놈을 또 만나러 간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47 [時가 있는 마을] 그림 속의 강 / 안명옥 관리자 2016/04/13 460
746 [의학칼럼] 알레르기성 비염 2 관리자 2016/04/11 451
745 [時가 있는 마을] 선인장 / 이용임 [25] 관리자 2016/04/11 1169
744 [의학칼럼] 알레르기 비염 관리자 2016/04/06 440
743 [時가 있는 마을] 꽃의 북쪽 / 우대식 관리자 2016/04/06 546
742 [의학칼럼] 축농증 (부비동염) 2 관리자 2016/04/04 490
741 [時가 있는 마을] 채송화 우체국 / 전다형 관리자 2016/04/04 505
740 [時가 있는 마을] 사춘기 / 강성은 관리자 2016/03/28 485
739 [의학칼럼] 삼출성 중이염 관리자 2016/03/28 470
738 [의학칼럼] 비출혈 (코피) 관리자 2016/03/23 442
737 [時가 있는 마을] 두부 / 이영광 관리자 2016/03/23 478
736 [의학칼럼] 보청기 관리자 2016/03/21 442
735 [時가 있는 마을] 계관鷄冠 / 김유석 관리자 2016/03/21 507
734 [의학칼럼]소음성 난청 3 관리자 2016/03/16 415
733 [時가 있는 마을] 해마다 꽃무릇 / 이규리 관리자 2016/03/16 424
732 [의학칼럼] 소음성 난청 2 - 청력손상을 일으키는 소리 관리자 2016/03/14 480
731 [時가 있는 마을] 사과 / 이초우 관리자 2016/03/14 408
730 [의학칼럼] 소음성 난청 1 - 소음성 난청이란 ? 관리자 2016/03/09 445
729 [時가 있는 마을] 아름다운 구속 / 탁문갑 관리자 2016/03/09 554
728 [의학칼럼] 노인성 난청 관리자 2016/03/07 369
1,,,11121314151617181920,,,56